Home   정안인용모드   회원가입   로그인    사이트맵 
전체목록
목록

제목 시각‧청각장애인 저작권 문제없이 변환·복제 이용 가능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4-02-26 첨부파일 없음
내용


시각청각 장애인이 저작권 문제없이 저작물을 변환복제해 이용할 수 있는 자료의 범위를 정하고, 저작권 등록 시 업무상 저작물작성에 참여한 자의 성명을 표시하는 등의 내용을 담은 저작권법 시행령 개정안이 오는 9일부터 시행된다.

 




8일 문화체육관광부에 따르면 지난해 8월 시각청각 장애인의 복리증진을 목적으로 저작물의 시청각 표현을 대체 자료로 변환복제할 수 있도록 저작권법이 개정됨에 따라, 시행령을 개정해 변환복제가 허용되는 시설과 대체 자료의 범위를 구체적으로 정했다.

 



특히 이번 시행령 개정을 통해 그간 시각장애인들이 지속적으로 요구해왔던 화면해설 자료를 대체 자료로 명시해 장애인들이 더욱 쉽고 편리하게 영상저작물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

 



구체적으로 시각장애인을 위해서는 인쇄물 바코드가 삽입된 자료녹음 자료, 화면의 장면과 자막 등을 음성으로 전달하는 화면해설자료 등의 형태로 저작물을 이용할 수 있다.

 



한편 업무상 저작물을 등록하는 경우 법인이나 단체만 저작자로 표시될 뿐 종업원 등 실제 업무상 저작물의 작성에 참여한 사람을 표시할 수 없는 한계가 있었다.

 



이번 개정으로 창작자들의 창작 의욕을 고취하고자 업무상 저작물을 저작권등록부에 등록하는 경우 저작물 작성에 참여한 자의 성명과 생년월일을 기재할 수 있도록 했다. 저작물 작성에 참여한 자는 이를 향후 경력 확인 및 증명으로 사용할 수 있게 되어 직간접적인 경제적 이익을 누릴 수 있게 됐다.

 





발췌: 2024.02.08. 권중훈 에이블뉴스기자


[목록]